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내년 노인 단독가구 월소득 148만원 이하면 기초연금 받는다

내년 1월부터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액이 오른다. 노인 단독가구는 월소득 148만원 이하, 부부가구는 236만8천원 이하면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22일 이런 내용의 '기초연금 지급대상자 선정기준액, 기준연금액 및 소득인정액 산정

세부기준에 관한 고시' 일부 개정안을 행정 예고했다고 밝혔다.

고시에 따르면 노인 단독가구의 기초연금 선정기준액은 137만원에서 148만원으로, 부부가구의 선정기준액은 219만2천원에서

236만8천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노인 단독가구는 배우자 없이 혼자 또는 가족과 함께 사는 경우를 말한다.

기초연금 선정기준액은 65세 이상 노인 중 기초연금 수급자가 70% 수준이 되게 설정한 기준금액으로, 전체 노인의 소득 분포,

임금 상승률, 지가, 물가 상승률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산정한다.

소득평가액과 재산의 소득환산액(재산을 소득으로 환산한 금액)을 합산한 소득인정액이 선정기준액 이하이면 기초연금 수급자로 선정된다.

기초연금 월 기준액은 25만원이며 재산과 소득 규모에 따라 차등 지급된다.

노인 가구의 소득·재산은 각종 경제지표 변동, 65세 신규 진입 등으로 매년 달라지기 때문에 정부는 이를 반영하여 선정기준액을 매년 1월 조정해 왔다.

정부는 2014년 7월부터 기초연금을 도입하면서 65세 이상 노인 중 소득·재산 하위 70% 노인에 월 최대 20만원을 지급했다.

노인 빈곤 완화를 위해 2018년 9월부터는 기준연금액을 월 최대 25만원으로 올렸고, 올해 4월부터는 소득 하위 20%에 속하는 노인에게는

월 최대 30만원을 지급하고 있다. 내년 1월부터는 소득 하위 40%까지 월 최대 30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선정기준액 상향 조정이 확정되면 소득인정액이 137만원 초과 148만원 이하의 단독가구 노인과 219만2천원 초과 238만8천원 이하

부부가구 노인은 내년에 새로 기초연금을 받을 수 있게 된다.

기초연금은 신청해야만 받을 수 있다. 내년에 만 65세가 되는 경우에는 생일이 속한 달의 한 달 전부터 기초연금을 신청할 수 있다.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 및 동주민센터, 가까운 국민연금공단 지사에서 신청하면 된다.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공유하기
작성자

nam○○

등록일
2019-12-24 09:33
조회수
484

댓글 19

겨울숲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2020-02-23 23:52

조이박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2020-02-20 13:44

단아한

감사합니다~
2020-02-06 12:42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최군

정보 감사합니다.
2020-02-06 10:25

사복초보

감사합니다
2020-01-28 14:02

아는토마토

감사합니다
2020-01-27 16:55

파이띵

감사합니다.
2020-01-18 19:42

TunaFlavor

감사합니다
2020-01-17 17:20

toetnt

감사합니다
2020-01-16 15:01

daniel

감사합니다.
2020-01-15 23:20

뭐지이이이

감사합니다^^
2020-01-14 10:11

빈첸시아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2020-01-09 16:21

노미향

자료감사합니다
2020-01-09 00:24

ffjj2928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20-01-08 02:13

잘될거야

자료 감사합니다.
2020-01-06 08:46

뉴킹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20-01-05 19:59

헨리

노인이 행복한 나라가 될 수 있겠군요...
2019-12-26 17:25

구름2

한쪽으로 쏠리지 않고 형평성에 맞게 다른 분야도 잘 구성되었으면 좋겠네요.
2019-12-26 17:17

0day

장애인 연금은 기준액이 동결이던데...물가인상률 변동에 따라 조정 한다더니..
2019-12-26 09:00
뉴스/칼럼
번호제목등록일조회
1963국토부, 쪽방 등 비주택거주자 주거상향 지원사업 공모901-30221
1962내년 노인 단독가구 월소득 148만원 이하면 기초연금 받는다 1912-24484
1961'난방비 절감' 그린리모델링 사업 올해 1만1천가구 지원112-24176
1960치매전문케어는 인간의 공존을 위한 홍익실천의 학문이다!112-13228
1959현장실습지도자 유권해석512-13310
1958건치111-16137
1957늙었다 일한다 다친다 가난하다2810-28918
19561년 일하고 그만둔 직원에 2년차 연차수당도 주라"는 고용노동부1010-28693
1955폭력210-23121
1954[시민들도 알아야할 공익이슈] 성매매업종, 그 실체를 알려주마 1탄 / 카드뉴스1307-08549
1953충격적인 요즘 초딩들 첫.경.험 상태 ㄷㄷㄷ4406-042,202
1952‘교회 다니면 승진’ ‘후원금 따라 근무평가’ 사회복지시설 직장갑질 백태5804-241,687
1951피치마켓 발달장애인 질병예방 독서 프로그램 참여기관을 모집합니다504-23410
19501차) 피치마켓의 쉬운글 독서학습지 RE:BOOK 무료 배포 신청을 받습니다.04-23316
1949경기도립정신병원 폐업밖에 대책 없었나904-08461
1948전국 보건·복지 정보 한눈에 볼수있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앱 만든다4803-12992
1947'아동학대 의혹' 센터장이 복귀…불안에 떠는 복지시설 아이들6212-061,616
1946장애인공단, 내년 근로지원인 지원사업 확대 추진2612-031,024
1945장애인·노인 부양의무 굴레 사라진다! 내년 1월 기준완화412-03655
1944커뮤니티케어2511-29728
1943전주시 주거복지 정책 눈길받아 '전국 확산' 주목1811-21541
1942아동·청소년시설 금주구역으로 지정한다911-20356
1941아동학대 가해자 75% '집행유예·벌금형'으로 풀려났다311-19282
1940보육원 아이들에게 욕설하고 이마 때린 사회복지사 집행유예911-19654
1939고시원서 자란 딸…“악취나는 방 알고봤더니” 털썩211-19754
1938[함께걸음] 여우각시별이 쏘아 올린 ‘혐오’, 가로막힌 정신장애인의 생존권911-12294
1937일꾼...611-05169
1936나랏돈 年5조 붓는 요양원… 운영비로 외제차 몰고 술값까지 펑펑111-04592
1935동네주민처럼 맥주 즐기고 쇼핑…네덜란드 치매 환자 천국511-03292
1934지역복지 발전 정책포럼 제1차 회의 개최 - 커뮤니티케어 추진을 위한 지역기반 ..1110-18233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