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복지관 분위기

안녕하세요.

 

저는 18명의 복지사들이 근무하는 센터에서 일을 하고 있는 사회복지사 입니다.

 

총괄팀장이라는 분이 새로 오셨는데 사회복지관에서 근무를 5년 정도 하신거 같아요.

 

그런데 복지관과 비교하시면서 저희직원들이 느슨하다고 하나부터 열까지 복지관에 맞춰 기존 해오던 일들을 전부 바꾸고 계십니다.

 

심지어 한 선생님이 추워서 핫팩을 가지고 일하시는것도 느슨하게 일한다고 구박을 하시고 아침대용으로 먹으려고 가지고온 두유도 개인 물품은 두면 안된다며 가져가라고 하셨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신발도 실내화가 아닌 구두를 신고 센터장실에 들어가라는 등 여러가지 제약이 많았습니다.

 

복지관마다 다르겠지만, 정말 복지관은 숨도 쉴틈없이 일하시나요?

직원들끼리의 10분 잡담도 허용치 않으십니다.

 

복지관은 위계질서가 강하고 정말 수직관계로 모든 구성원들이 움직이며 보수적인지 알고싶네요..

 

공유하기
작성자

성○○

등록일
2018-01-18 22:25
조회수
786

댓글 117

알알님

확실히 복지관의 분위기가 위계질서 및 환경, 외모 등 꼼꼼히 지적을 하긴 합니다.
새로 오신분이 너무 힘든곳에서 일하지 않았나 하기도 싶고요..
한편으로 센터의 분위기가 너무 흐트러 있지 않아 잡기도 하는가 싶습니다.

무튼 조율 잘 되었으면 합니다.
2018-01-23 09:12

기다료

센터장실에 들어갈때 구두는 이해가 가지만
와,,, 고구마 몇개를 먹은 느낌이겠네요
2018-01-20 18:56

ㅠㅠ...
2018-01-19 19:21

울타리넘는양

무슨 군대도 아니고... 저라면 숨막히고 답답할 것 같아요.
2018-01-19 11:00

나는나지욥

5년차 경력밖에 안되는 사람이 그렇게 행동한다는것 자체가 조금 이해가 안되네요.. 그 전에 어디서 근무하셨는지는 모르겟지만 일 배우기를 쓸데 없는 것만 배워오신게 아닌지 의심이되네요..

업무적인 능력이 얼마나 되실지는 모르겠으나 요즘 시대에 이렇게 한다는 것 자체가 많이 어이가 없네요..
만약 계속 그런 식으로 하신다면 직원 고충위원회에 정식으로 요청하시는 방법이 제일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내부 운영 규정이나 운영 규칙에 나와 있는지에 대해서도 꼼꼼히 검토 해보시고 그 어떤 규정에도 그런 내용이 없다라고 한다면 부당한 지시에 해당한다고 생각이 드네요.

하지만 이렇게 하게 된다면 분명 내부 갈등이 생길 수도 있다는 단점이 있긴 합니다.. 하지만 이런 식으로 있다가는 직원들 대부분이 다 그만두게 될 수도 있겠죠.. 기타 중간관리자분들이나 상위 관리자분들께 보고 드리고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보시길 바랍니다.. 전제가 있겠죠.. 직원들의 고충이나 이야기를 잘 수용해주실지가..

행복해야될 직장이 지옥같은 직장이 되었으니.. 이에 대해 누가 보상해줄지..
2018-01-19 10:31

복지안내견

시간 단위로 업무 보고서를 작성하는 곳도 있다고는 들었습니다..

담배피러 나가면 그 사실까지 다 기록해야 한다는...
2018-01-19 10:31

유니유니짱

시대에 맞게 변화를 해야죠. 직원들의 사기가 바로 좋은 결과를 가져올수 있는거니까요. 저건 사기저하를 하는 행동인거 같네요
2018-01-19 10:03

연리지나무

흠... 너무 세세한것까지 컨트롤을 하려 하시네요.. 혹시... 일이 없으신지.....
그런건 아닌지.. 일을 더 많이 드려야 겠어요
2018-01-19 09:45

한걸음뒤

큰 그림을 그리는 실력으로 존중받아 직원들을 인정받기 어려우니
그외 조금한 부분으로 직원들을 통제해서 본인의 위치를 확인받고 싶은가 봅니다
2018-01-19 09:37

spring

참.... 답답한 스타일이시네요
일은 또 얼마나 꽉 막혔을까요
괜한 스트레스 받으시겠어요
2018-01-19 09:08

꿀단지

정말 힘드실꺼 같아요... 왜 즐겁게 일할 수 없는지 안타까워요ㅠ
2018-01-19 09:02

별사랑

정말 힘드시겠어요
글만 읽어도 아침부터 숨이 헉헉 막히네요
하루 24시간 퇴사생각만하겠습니다.
제가 몇년전에 그랬거든요..언제 퇴사하지 이런 생각으로 출근했어요..
2018-01-19 08:55

a.k.a아재

꼰대도 저런 꼰대가 없네요~
요즘이 어떤 시대인데.. 에휴..

저런사람이 '우리땐 이랬고~~ 저랬는데~ 니들은 왜이렇게 나약하냐~'
라고 유세떠는사람이죠..

복지관 분위기라기보다 저 사람이 유독 꼰대인거네요..
2018-01-19 08:41

wjdxoahr

기관장에 따라 다른것같아요
이래서 오너가 중요한듯합니다.
2018-01-18 23:32

연보라

요새 군대도 저렇게는 안해요... 복지관마다 분위기는 다른것 같네요.
2018-01-18 22:40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공지자유게시판에 올라오는 질문을 보며 혼자 드는 생각 42입새5맴매01-0417381
공지게시판에 자주 등장하는 질문들 위주 정리. 50입새5a.k.a아재09-13521,073
48951월이 벌써 이만큼~~ 새글4씨앗2이리스^^01-23330
4894노먼 빈센트 필, 성공명언 새글씨앗1오묘맘01-23113
4893사회복지 실습생 칭찬합니다 새글2씨앗1우솔맘01-23151
4892다른 복지관에서는 법정의무 직원교육 어떻게 진행하시는지 궁금합.. 새글씨앗3하느리마느리01-23124
4891지혜의 향기 새글씨앗1느린걸음01-2305
48902019년도 벌써 한달이 다되어 가네요 새글새싹2울랄라용치01-2317
4889올해 인건비들 어떻게 생각하세요? 새글1새싹1욜로인생01-226162
4888저는 진정한 오지라퍼인가 봅니다. 새글3입새5a.k.a아재01-22893
4887오드리 햅번 명언 새글씨앗1김태영01-22328
4886사회복지사2급 실습과목 무출석대학 어디있을까요?ㅜㅜ 새글10씨앗1clsdkdltm01-222122
4885보가부 다이렉트로 가이드 라인 문의했습니다.. 새글2새싹1욜로인생01-22379
4884우리는 행복합니다 새글1씨앗1느린걸음01-22337
4883경남 진주에서 사회복지사 주말(토.일) 실습기관 찾아요.. 새글2씨앗1복지요01-21239
4882가슴 뭉클하게 살아야한다. 새글씨앗1지혜로운강사01-21230
4881목욕서비스 새글4씨앗1올리브^^01-21231
4880[모집] 개별자립생활기술훈련 `내가 만드는 자립생활` 참여자를 모.. 새글1새싹1강북장애인자립생활센01-21267
4879행복아 퍼져라~ 새글1씨앗1안녕하세요제이름은강01-21228
4878니거 아부지 뭐하시노 새글씨앗1느린걸음01-20155
4877삶은 메아리 같은 것 새글1씨앗1느린걸음01-20425
4876내 안의 우주 새글1씨앗1딩딩딩01-20215
4875노인일자리 대해 문의 새글1씨앗1Daun081801-20255
48742011년 발달장애인 방송권에 대한 간담회.. 새글씨앗2크로우핏01-20221
4873새해에 새마음 새로운 좋은 계획을 실천하는 여러분 칭찬 새글2씨앗1나별01-20317
4872사회복지 실습을 너무 우습게 봤나 봅니다. 새글15씨앗2크로우핏01-196300
4871허리틍증 때문에 고생하는 분 새글2씨앗1다리201-18354
4870사회복지사 실습 준비합니다 새글3씨앗1다리201-18469
4869빛 다음으로 빠른 물질 밝혀져.. 새글3새싹4조르바01-18338
4868미세먼지 주의! 새글1씨앗1더행복한세상01-18215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