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있을 때 잘해 제발

누군가로부터 제발 좀 평안해지세요. 라는 말을 들은 적 있으신가요.

 

가정에서, 사회에서, 상담에서 등등 

 

그런데 그 상대방은 절대로 평안히 쉴 수 없다고 합니다. 왜그럴까요.

말로는 평안히 쉬라고 했지만 평안히 쉬도록 마음을 100% 완전하게 주질 않아서라고 합니다. 다시 쉬게 풀이해서 말하면 정말로 평안히 손놓고 쉬었다간 손놓고 쉰 시간들을 후회할 까봐라고 하더군요.  상황이 처한 것과 마음이 처한 것이 서로다른 의미의 말이었기 때문입니다.


정리하보면 


첫째. 상대방과 혼연일체감을 주지 못해서이고,


둘째. 서로가 원하는 이상향이 뭔지를 몰라서라고 합니다.

 

셋째, 자신의 이해의 틀로 상대방의 말을 들어서입니다. 

→ 그 사람 그 입장이 되어보지못하고 대충 이렇게 하면 되리라, 짐작해서 말했기 때문에 정녕 상대방이 원하는 다른 곳이 아니라 전혀 다른 방향으로 해석하였기 때문입니다.   


넷쩨.  상대방의 일이 나의 일인데도, 그건 너의 일, 이건 나의 일이라고 명백하게 구분지었기 때문입니다. 사실보면 이것도 자신의 일, 저것도 자신의 일이 맞는데 말입니다.

→ 모두다 맞물린 사회연계구조망속에서 일하므로 누구의 일을 규명하기가 참 어려운 세상에 살고 있습니다. 바로 모두의 일로 보아야 무관할 만큼,  

이건 너의 일, 저것은 나의 일로 그것만 하고 말 수 없는 상황속에 인간으로

맞물려 있는 고리의 요소입니다.


네가 하고도 내가 했다고 해주는 일,  내가 하고도 네가 했다고 해주는 일은 

정말 사랑과 배려가 넘치는 사회의 귀한 모범상이 아닐 수 없습니다.

모두가 혼연일체해서 누가 무엇무엇 하라고 지시하지 않아도 스스로 알아서하는 서로를 독려하는 멋진 구성원이 된다면 하는 바램이 커지는 요즘입니다.


곁에서 말없이 지켜주던 식구, 친구가 하루아침에 영영 볼수없는 곳으로 간다고 생각한다면 생각이 달라지실 겁니다.


영원한 과  다른 사람들의 부인들과 비교해서 수준 래의 부족한 것이 영속적인 영혼의 결합체로 생을 이어가려면 상대방을 완전하게 내려놓는 법을 배우고 상대방을 완전하게 이해하는 법을 터득하여야 한다고들 합니다.

 

있을 때 잘해, 후회하지 말고. 라는 말이 요즘 마음에 닿는 글월이라 글을 남깁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바○○

등록일
2015-06-24 14:20
조회수
1,402

댓글 4

남원천사

공감되는 부분이 참 많았어요. 그런데 아내를 표현한 수준 아래의 부족한 내것이라는 말을 접하면서 모든 내용을 기억해 내지 못할 충격이 되어 앞 내용을 모두 잊어버렸어용. ㅠㅠ
2015-06-25 11:18

모수정

천사선생님~~
상담실천 교육중에 들은 이야기인데,, 담너머 새댁이 더 예뻐보이더라, 라는 말이 있다고 합니다.
그만큼 자신의 곁에 대한 중요성보단 남의 것이 더 커보이고 이러는 사람의 심리가 있다고 하더라구요.

서로에게 애틋한 마음으로 살기위해 정이라는 좋은 묘약이 있다고 합니다.^^
애틋하고 완전하게 정을 나누는 행복한 삶의 주인공들이 되면 된다고 봅니다.

서로 좀 더 잘되라는 마음의 크기라고 생각하시고, 좀 더 자기개발에 신경쓴다면 된다고 보는데 이견이 없습니다.
2015-06-25 13:03

신해

공감되는 부분이 참 많네요..
2015-06-25 21:34

바이올렛카라

글이나 말은 수정해서 고칠 수 있지만 이미 글을 읽거나 느꼈던 사람들의 마음에 남은 응어리까지는 모두 말끔히 지워낼 수 없음을 인식하고, 무슨 글이나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는 경우 감정을 삭이고 누그러뜨린 연후에 차근차근 곱씹어 이야기들을 남겨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그대가 다녀간 곳의 마음의 향기는 지워내기 참 어렵습니다.
2015-07-16 21:47

할게없어

많은 부분에 공감되네요....
2015-07-22 17:25

루피너스

아주 좋은 말이네요~~
요즘 겸손과 배려에 더욱 더 관심을 가지게 되는 것은 사회적으로 많은 피폐한 일들이 많기 때문일까요?
2015-07-27 19:31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7207친절한 방법을 아는 우리 3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6-263829
7206리터쌓는방법(이벤트 참여 & 타인의 글을 소개 & 추천만 해도 & 베스..15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6-27191,346
7205사회복지사 분들의 소중한 의견 부탁드립니다!3씨앗1융융2506-272545
7204정보 좀 구합니다.2새싹3하현월06-302860
72032/4분기별 베스트 활동가 및 7월(6. 1~6.30)의 베스트 활동가를 발표1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014640
7202이제 가입했네요^^4씨앗2김선주07-052491
7201편안한 마음이음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0634,221
7200(공지사항) 행복한 이벤트, 3행시나눔이벤트 1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0662,683
7199바이올렛 카라님~~!!3새싹4남원천사07-084678
7198대구대에서 가장 가까운 실습기관을 찾습니다1씨앗1johanna07-0931,236
7197세상을 받아들이는 깊이4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105647
7196삭제23씨앗2lhm091207-115757
7195단점아 놀자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1474,292
7194제안서 작성중...5씨앗2첸첸아07-144783
7193찾고싶은 내용 찾아보는 방법1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156619
7192시간 외 근무에 관해서14입새1cherry07-162689
7191자료등록 & 등록된 자료를 인용할때 주의할 점4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1955,448
7190[자봉모집] 청소년 및 대학생 하계방학 자원봉사 모집합니다.1씨앗1경기도마퇴07-2025,204
7189요즘 수련중인데 힘드네요10씨앗1dnwntjs92407-215537
7188미각과 성격 (재미로 보는 음식과 성격 이야기)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2251,307
7187실습 너무 짜증나여...28입새1비상구탈출07-225876
7186제 사회복지 어떻게 해야 하나요25새싹3해피day07-2461,168
7185베스트 출석상과 베스트 덧글상 발표합니다. (1월~ 6월)11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245499
7184여러분은 그 분야로 어떻게 가게되셨어요?14씨앗3빵서07-258701
7183사회복지11씨앗3나이스쭈07-277596
7182안녕하세요? 인사 올립니다.2씨앗1아카펠라07-285591
7181아침에 메일을 확인했는데 좋은 글이여서 올려요^^10새싹1디인다니07-2991,381
7180여유로운 마음지킴 2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297654
7179노인학대신고는 충청남도노인보호전문기관으로!2씨앗3빵서07-304825
71788월 생일맞으신 분들 모두 모두 축하드려요8나무2바이올렛카라선생님 07-3181,145

  • 우한폐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간염병 전염에방용 살균소독제 방역용품 소독장비 기계 도매 소매 가격 납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