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자승자박(自繩自縛)

자승자박(自繩自縛)

 

 

옛날 어느 서당에서 학동들이 글을 읽고 있었습니다.

춘삼월 따뜻한 햇볕 아래에서 한자를 읽다 보니

학동들이 꾸벅꾸벅 졸기 시작했습니다.

 

그러자 호랑이 같은 훈장님이 큰 소리로 말했습니다.

"네 이놈들! 어디 신성한 서당에서 공자님의 말씀을

읽다 말고 졸고 있느냐 회초리를 들기 전에 

썩 눈을 뜨지 못할까!"

 

하지만 호통을 친 훈장님도 학동들의 

글 읽는 소리에 그만 깜박 잠들어 버렸습니다.

 

훈장님은 무안했는지 학동들에게 말했습니다.

"나는 지금 잠든 것이 아니라

너희를 더 잘 가르칠 방법을 여쭈러

공자님께 다녀온 것이다."

 

이런 소란에도 불구하고 춘곤증은 가라앉지 않았습니다.

또 꾸벅꾸벅 졸기 시작한 학동에게 훈장님이 

불호령을 내렸습니다.

 

하지만 학동은 천연덕스럽게 말했습니다.

"훈장님. 저도 공자님을 만나 뵈러 잠시 다녀온 것입니다.

그런데 훈장님께 어떤 말씀을 해주셨는지 물었는데,

훈장님은 오신 적이 없다고 하셨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다○○

등록일
2019-02-12 11:12
조회수
24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5869이어서2씨앗3hky450506-11122
5868추억이 아름다운이유2새싹39906-11026
5867뒤집어 보면2씨앗3hky450506-11119
5866나른한 오후씨앗3hky450506-11014
5865나들이2씨앗2김정두06-11029
5864오늘도 활짝 웃는 하루되세요~~3새싹2이리스^^06-11023
5863갑작스런 인사이동3씨앗1오양이06-110114
5862아낌없이 사랑하라2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6-11121
5861경기도, 장애인 여행차량 운행 시작8씨앗3워커코알라06-11384
5860하루의 일과를 끝내고1씨앗1fun06-11121
5859공부하다 보니 여기까지 왔네요4씨앗1효서비06-10067
5858자기주장이 약하다를 뭐라고 할까요?4씨앗1냐냥순06-101109
5857급체2새싹5jupiter06-10118
5856한주의 시작.1씨앗1대워니06-10010
5855사회생활 쉽지 않네요.11씨앗1또로리06-100178
5854법정의무교육 질문입니다. 답변 좀 부탁드립니다.2씨앗2sapzil0906-10052
5853사이비종교에서 자원봉사를 하는 척 하며 포교활동을 하는 기망행..5입새5a.k.a아재06-105110
5852월요일 씨앗2기쁨과 감사06-1006
5851얼만큼 비우고 비워야 빈손이 될 수 있을까!3새싹2이리스^^06-10129
5850하루 15분만 일찍 일어나라2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6-10036
5849사회복지사는 만능7씨앗1질경이06-090165
5848여기서는 부족한 포인트6씨앗2기쁨과 감사06-09079
58472년차에 접어드는데 서류업무가 미숙하면 제 문제인거죠..?4씨앗2서사복06-094182
5846포인트3씨앗2기쁨과 감사06-09127
5845현장에서 일하시거나 종합복지관 좀 아시는 분!!4씨앗2윤지요06-083195
5844[데미안] 헤르만 헤세씨앗5복어06-08019
5843공부하다가~씨앗5복어06-08015
5842주말엔 에너지 충전!!3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6-08053
5841선배님들 조언부탁드려요 정규직 구립00노인요양센터 vs 계약직 복..4씨앗1초록프링글스06-080148
5840[경기도장애인재활협회] 경기북부사회적응훈련센터 훈련생 및 자원..씨앗2eye568906-07234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