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조언 부탁드려요

제 담당업무를 하다가 중간에 같이 상의를 해야하는데 매일 까먹고

제선에서 처리를 해버립니다.

제가 머묻거리는 경향이 많아서 이걸 어떻게 고쳐야할까요

뭔가 저에게 뒷통수 맞을 만한 말을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lil○○

등록일
2019-04-29 16:55
조회수
114

댓글 8

은행터

메모하는 습관이 필요한거 같네요
2019-04-30 19:07

모니카

논의 하지 않는다는 것에 스스로에게 물어보세요.
지금까지 논의해서 도움이 되지 않았는가?
혹은 일을 추진함에 있어 불편감이 들었던 적이 있는가?
또는
논의해야 하는 대상이
나와 생각이 다른 부분이 잇는것은 아닌지?

정말 잊어먹는 거와 다른 문제가 있지 않는지?
무의식 중에 논의 대상과 마주하기 싫은 마음이 들었던 것은 아닌지?
어쩌면 심리적인 경쟁대상으로 여기는 것은 아닌지?
등을 생각해 보시면 어떨까요?

자신의 생각과 감정, 행동과 말이 일치하지 않는다면
선생님의 습관적인 행동은
까먹었다는 말로 합리화하려는 시도는 계속될거라 봅니다.
2019-04-30 09:30

꾸잉쀼링

저희가 아무리 말해봤자 소용없어요. 선생님이 직접 뒤통수 맞아봐야 깨닫고 노력하시겠죠.
2019-04-30 09:04

꾸잉쀼링

쌤 그러니까 후회할 일 만들지 마시고 지금부터 하나하나 신경쓰시며 노력하시면 분명 고쳐지실거라고 믿어요! 오늘도 파이팅하세요ㅎㅎ♥
2019-04-30 09:04

양순이

직장이 너무 헐렁한가보네요.. 좋으시겠다..여긴 cctv가 하루종일 감시중이고, 업무도 마찬가지죠..시스템으로 제가 맘대로 결재 못합니다..휴지 하나 제 맘대로 못 삽니다.
2019-05-30 09:43

순우유

이건 솔직히 핑계 같아요 사실. 까먹는다 하셨는데 그럼 안 까먹을 수 있는 방법을 찾아봐야겠죠? 달력에 써 놓는다던지 핸드폰에 미리 오늘 할일을 써놓는다던지 해야죠. 그리고 상의 할 부분도 언제쯤 시간 여유가 되는지 체크 해볼 수 있잖아요? 사회초년생이시면 이해 가지만 그게 아니라면 까먹지 않는 방법 부터 찾아보세요.
2019-04-29 18:48

조르바

일처리도 성향이 있는 것이고 이것이 동료와 협업에 문제가 된다면 습관이 되었다고 생각하심 될거에요. 누가 고쳐줄수 있는 부분이 아닌만큼 눈에 띄는 곳에 적어두고 매일 각인 시키세요. "업무 처리전 동료와 상의하자자~!!" 이런 식으로요
2019-04-29 17:40

아빠복지사

이거참... 독한말을 원하시니....ㅎㅎㅎ
"선생님 일처리 맘대로 하시다가 나중에 월급 뱉어내봐야 정신차릴래요?" 라고 말씀드려야하나...ㅎㅎㅎㅎ
2019-04-29 17:38
자유게시판
번호제목등록자등록일추천조회수
5766어제 드디어 셋째의 태동을 느꼈습니다~!14입새1아빠복지사05-287110
5765소소한 풍경-무엇일까요?6씨앗5글시네05-28152
5764산뜻한 아침 입니다7씨앗2기쁨과 감사05-28452
5763금리 최대 5% 얹어주는 SKT적금 오늘 나온다 4씨앗3워커코알라05-280117
5762수박!!!씨앗2기쁨과 감사05-27029
5761워메!!!씨앗2기쁨과 감사05-27017
5760비가 오네요2씨앗4바이떠이05-27131
5759직원교육 어떻게 준비하고 계시나요?6씨앗1pastelera05-275139
5758칭찬의 위대함을 아십니까?1기관일반글로벌푸드누리05-27029
5757청각장애인에 대해3씨앗5글시네05-27460
5756오월에서 유월 사이2새싹5jupiter05-27454
5755월욜입니다 홧팅2씨앗5안녕난연남쓰05-27434
5754만나는 사람마다 기쁨이고 행복이였으면 좋겠습니다.4새싹2이리스^^05-27050
5753굿 라이프의 3+7 시스템8씨앗3워커코알라05-278129
5752우울해요..14씨앗2포잇05-272109
5751병가시 대체직원은?3기관일반앨이스05-261104
5750친구야!! 잠시 쉬어가자2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5542
5749◈ 좋은글 - 인생을 살면서 필요한 5가지 끈3씨앗1shelter2605-25039
5748습관에 관한 10가지 명언4씨앗1shelter2605-25453
5747- 가끔은 따뜻한 가슴이 되고 싶다 中에서 -1씨앗1shelter2605-25126
5746장애인 자립 방송 상상메이커 (5월 24일 금)씨앗3아니1205-25015
5745그 겨울의 시 - 박노해씨앗1비타밍05-25018
5744그대 굳이 사랑하지 않아도 좋다. - 이정하1씨앗1비타밍05-25032
5743이번 한주도 마무리 되었네요.6씨앗1별보러가자05-24038
5742프랑스의 건배사6씨앗2GraceKim05-24388
5741오늘 날씨 정말 좋은 것 같아요!3씨앗2GraceKim05-24126
5740종합복지관은 노인복지관과는 다른 의미의 소소한 재미가 있네요 ^^7입새1아빠복지사05-246204
5739사회복지 관련 교육들의 정보는 어디에서 찾고 계신가요?3씨앗1BUF05-243114
5738날씨가 많이 덥네요.5새싹2이리스^^05-24238
5737인생을 바꾸고 싶다면5기관일반부산가온누리05-24552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