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노인재가센터 업무 인수인계 꼭 좀 봐주세요..


재가센터 다니시는 분들께 여쭤보고 싶습니다.
저는 하루에 화장실 3번 가고 손을 자주 씻는다는 이유로 주간보호센터에서
잘리고 우연하게 재가센터에 취업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일을 알려주시는 분이 나이도 많으신데다가 사실 이건 젊은 애들은 또 너무 싸가지가 없어서 차라리 다행이다 싶었는데
보통 업무를 알려주실 때 전반적인 흐름을 설명해주시고
라운딩시에도 보통 언제가고 갈 때 서류는 뭐가 왜 필요한지 가서 상담은 어떤식으로 하면 되는지 이런식으로 하지않나요?

근데 저는 들어오자마자 수급자 어르신 댁을 전체를 한번씩 제 사수분과 같이 다녀보라고 센터장님이 말씀 하셔서 다니는데 정말 항상 상담은 가르칠 게 없고 내 스타일대로 하면 되고 나는 놀러가는 마음으로 간다 이런 식으로 말하고
그럼 라운딩을 갓다오면 뭐뭐 해야하냐 물어보면 글쎄 모르겠다 나는 라운딩 갓다오면 그냥 일이 생겨서 그거 처리하고 나면 들쑥 날쑥 그때그때 다르기때문에 말해줄 수 없다 이러고 천천히 해도된다 할때되면 알려주겠다 이러고

어느날 센터장님하고 둘이서 가야하는 날이 생겼는데 그때도 발등이 불 떨어지듯이 그냥 서류를 주면서 여기여기에 싸인만 받아와라 이러고
수가나 이런것도 전혀 일체 설명도 못듣고 가서 요양보호사 선생님께 대답도 못해드리고 업무일지도 언제까지 해놓으면 내가 그때 봐주겠다 이러고
상태나 질병 이런 것들 쓰는 란도 한번 이거보고 대충 적으면 된다 이래놓고
센터장님께서 바로바로 결재올려라 라고 하시니까 날 무시하는 거냐며 또 싸우시고 천천히 하라했고 정해준 기한까지 다 했는데 점심시간 내내 그게 왜중요하고 왜빨리해야되고 어쩌고 저쩌고 분명히 그 전날다해서 수정할 거 보시고 말해달라 라고 한 당일날 그렇게 사람을 쉬지도 못하게 계속 그러고
업무 알려줄때도 본인 일 하다가 갑자기 생각난듯이 와보라고 해서 찔끔 말해주고 그때되면 알려주겠다라고 하고 갑자기 제출하라고 하면서
한달내내 말해줬는데 넌 그것조차 아직 못하고 있다 이러고

다른 업무들도 말을 좀 해달라해도 천천히하라고 조급해할 필요없다고 하면서 알려달라고 조르는 게 숨막힌다고 나도 나혼자 배웠고 업무일지고 누가 이렇게 안알려준다라고 하고 상태 변화관련된 걸 쓰는 것도 대충 뭐보고 쓰라고만 말해주고 한번 써볼래? 라고 했으면서 봐준다고 말만하고 아직도 그것도 못하냐고 면박주고 진짜 미칠거같아요.

그래서 도저히 참는데 한계가 와서 퉁명스럽게 말하고 대체 뭐가 틀렸는지 하라는 대로 했고 본인이 쓴거처럼 썼는데 왜문제가 되는지 물어봤는데 그래도 막내고 수슺기간인데 너무 싸가지 없게 보일까봐 카톡으로 죄송하다 제가 너무 버릇없어보이겠다 이런 식으로 말햇더니 괜찮다고 원래 금요일은 좀 피곤한 날이지 않냐고 그러면서 주말 잘 보내라더니 토요일 저녁에 징문에 카톡이와서 기어오르지마라 이겨먹으려고하지마라 무시하지마라 건방떨지마라 겸손해라 등등 아주.. 하 사람을 달달 볶고 계속 죄송하다 오해하게 만단 제탓이다 고치겠다 정말 죄송하다 저는 그런 뜻이 아니었다 구구절절이 말해도 계속
니가뭔데 나를 무시하냐부터 시작해서 ... 정말 미칠것 같습니다.

원래 재가센터 업무 가르쳐줄때 이런건가요?

하... 진짜 ㅜㅜ 정신병 걸릴것 같은데 이분이 센터일을 거의 혼자 반을 하셔서 센터장님한테 말하기도 뭐하고 말안하자니 내가 미칠노릇이고 여러분..
제발 도와주세요 ㅠㅠ 저는 어떻게 해야하나요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관련키워드
노인복지, 재가복지센터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21-01-24 00:19
조회수
257

댓글 5

익명

얼마나 스트레스가 크십니까..
토닥 토닥...힘 내시고 현명한 결정 하시길 바랍니다...
저 같으면 다른 직장 알아볼 듯 합니다.
2021-01-31 21:59

익명

별 그지같은곳 다보겠네.. 손씻는다고 퇴사? 거기서울인가요?
2021-01-26 12:53

익명

어이가없죠. 심지어 피부병이 있어서 링웜 혹은 백선같은데 그거 옮기는 거거든요.
그 장애인 분을 받아줬는데 자꾸 손으로 만지려하고 그래서 다른 선생님들은 다 피하고 저는 그냥 피하지않고 어느정도 받아주면서 그거떄문에 손을 닦았을 뿐인데 결국 저에게 남은건 백선이었네요. 참.. 기가막힙니다.
사람 뽑을떄도 임금에 대한거 200이 시에서 나오면 180으로 절충하려하고 그거거절하면 다른 사람 뽑고 참.. 기가막혔어요.
근데 더 기가막힌건 기독교에서 하는 데 였다는게 ^^..
진심으로 장애인분들을 위했는데 그래서인지 요즘도 가끔 연락이와요.. 그럴때마다 찡한
2021-01-28 10:57

익명

에휴....
첫단추부터 잘못 끼워진듯합니다
거기서는 크게 배울게 없어보이네요
2021-01-24 17:45

익명

..정말 돌겠습니다.
이나이에 또 취업하려고 찾아다니기도 힘들고 그래서 그냥 있으려하는데.. 하 알려주는대로 해도 그거틀렸다고하고
본인이 한거보면 제가한거보다 체계성이 없는데 그걸 결국 제가 못한다가 되버리고 센터장은 그말을 믿고
하루에도 몇번씩.. 화가막 ㅜ
2021-01-28 10:59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4303-016,817
1448행정업무 엉망... 새글03-087
1447장애인 활동보조사인데..투잡 가능한지요? 새글03-06114
1446첫 취업 복지관? 센터? 새글603-05146
1445거대 낙하산의 낙하산폭탄투하 새글403-03181
1444나는 왜.... 새글603-03188
1443체계가 잡혀 있지 않는 곳은 어렵네요 새글503-03167
1442장롱면허) 구직전 도로연수 받으려고 하는데, 1종?2종? 어떤차로 새글403-0386
1441이직하고 싶습니다. 새글1003-02202
1440재가노인복지센터 궁금증 새글203-0269
1439취업난 저만 힘들까요? 새글503-02144
1438종교 법인 쌍쌍바들 새글603-02215
1437여러분 열정페이? 어느정도까지 허락되나요? 새글603-02166
1436상담시 클라이언트의 부적절한 발언까지도 수용해야 할까요? 새글202-28312
1435이게 정말 혼이 날 이유인가요?1702-25412
1434경력없이 의욕만 많은 50대가 자활사례관리 담당자로 입성 가능한가..902-25276
1433사회복지사분들 중에 자취하시는분 있으시나요1002-24283
1432전력조회 문의드립니다502-24189
14312종보통은 기관취업하기 힘들까요..502-24210
1430다른 사회복지사님들은 어떻게 하시는지 궁금1002-24286
1429시간외근무402-24169
1428보호시설 2교대202-23150
1427장애인재활협회는 어떤업무를 할까요?102-23217
1426진로문제402-22162
1425하루라도 조용히 넘어가는 날이 있을순 없을까요?? 1002-22288
1424이직고민..102-19183
1423처음으로 입사지원해봤어요702-19267
1422동료와의 관계란...502-19258
1421나를 잃다302-19177
1420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궁금합니다!!02-17148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