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이직을 하며 많은 것들을 반성하게 되네요

네.. 이제 다음주면 다른직장으로 근무를  하게되고 이전직장은 저번주가 마지막이네요 근데 ..전 아직 근무를 하러 왔습니다 ..ㅎㅎㅎ

 

인수인계는 썻지만 이게 해도해도 일이 안끝나네요 ..ㅋㅋ그거 마무리 하러 왔습니다..

 

몰론 핑계대자면 저 혼자에게 부여된 업무가 많았습니다.

 

그러다보니 처음엔 얼른 다 끝내야지 하다가 점점 지쳐서 일을 의도적으로 회피하게되더군요

 

 

윗분이 말씀하시더라구요 . 왜 떠나냐? 일이 너무 많았고 이것저것 좀 힘드네요 다른데도 경험해보고싶었습니다.

 

라고 하니 너는 개인시간을 얼마나 업무에 투자 했느냐 합니다. 제 나름대로 많이 투자했습니다. 올해는 와이프 직장일 떔에 제가 야근하기 힘든  상황이었고,

야근이 안되면 근무시간보다 한시간, 두시간 혹은 30분 일찍와서 근무하기도 했구요

 

근데도 안되는걸 어떻게 해야할지 .. 어디가서 저는 이런이런 업무를  합니다. 그럼 백이면 백 '네? 그렇게 많이요?' 라고 합니다.

 

물론 같은 기관 선생님들도 같은이야기를 하시지요 .. 모르겠습니다. 저는 제 나름대로 열심히 한다 했는데 일이 생각대로 안되고 꼬이고 밀리네요 어디서 잘못됐는진 모르겠습니다. 18년도는 말그대로 욕나오는 해였죠.

 

아무튼 결자해지 하기 위해 마지막으로 나왔습니다. 올해는 순탄한 한 해가 되길 빌어야겠죠 ..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19-01-13 13:51
조회수
467

댓글 10

익명

업무를 자기계발이 되는 선에서 개인시간을 활용하는거면 모르겠는데, 끝도없는 업무로인한 자기시간할애는 저는 옳지못하다고 생각해요
2019-02-08 10:19

익명

사회복지현장은 사람을 잡는게 아닌가 살짝 무섭습니다.
2019-01-19 18:11

익명

열람 권한이 없습니다.

익명

나왔습니다. ㅎㅎ 나왔어요 ㅋㅋㅋ
2019-01-16 12:46

익명

개인시간까지 소비해가면서 일을 열심히하는게 과연 잘하는일일까요..
얼른 나오세요
2019-01-16 11:22

익명

지금 투자하시는 시간도 개인시간 아니신가요...?

그냥 당장 박차고 나와버리세요 ㅎㅎ
2019-01-15 08:59

익명

정말 고생 많으셨어요...ㅠㅠ...
노력을 인정해주고 도닥여주기만해도 힘이 참 날 일인데, 위에도 참 너무하네요.
마무리까지 해주시고 퇴사하는 선생님이 너무 대단하신거에요!
그래도 유종의 미를 거두려는 모습이 존경스럽습니다.
다른 곳에 가셔서 더 잘되시리라 믿습니다!ㅎㅎ
2019-01-14 14:14

익명

개인시간을 왜 업무에 투자하죠? 어이가 없네요. 물론 상사가 비전을 잘 제시해서 스스로 자기계발을 위해 투자하는 것이라면 모를까... 어이가 없네요.
2019-01-14 11:43

익명

고생이 많으시네요....
저도 이번에 이직했는데..... 지금 직장은... 2주 근무했는데..... 단위사업서 작성 하니까 기존에 있던 내용이라고 경력에 안맞는다...
휴.... 그냥 휴네요....
2019-01-13 20:47

익명

그동안 고생 많으셨어요
새롭게 나가는 길을 응원합니다
힘내요!
2019-01-13 19:12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2503-015,711
786일하기 싫어요 새글308-1957
785사회복지사로 버틸 수 있는 이유 새글308-16155
784요양원 사회복지사 새글208-1574
783이직한게 후회될때~ 새글608-14135
782클라이언트를 지키는 선이 어디인지408-09112
781시설회계 추경 처음해보는데 도와주세요~508-0977
780현재 나름대로 복지관에서 실습을 하고 있거든요... 근데..308-08136
779아~!!! 스트레스 받습니다 .. 미칠거같아요. 1408-08263
778경력인정 모순208-08102
777최저시급508-08112
776사람 마음 잡는게 쉽지 않네요. 1008-07175
775경력단절(?) 취업 조언 부탁드립니다208-01133
774주간보호신입ㅠㅠ408-01136
773이직관련질문드립니다.607-31199
772졸업을 했는데 졸업장이 없습니다.1307-29346
771실습어렵네요.607-29229
770지역아동센터 면접보러 갑니다!607-27183
769실습 절반가까이 했는데 .. 실습을 이렇게 날로 먹어도 되나 싶은 생..1707-23384
768실습하기싫어요1507-22335
767실습을 하면서207-21124
766학점은행제 취업1207-19201
765체력관리407-18107
764프로포절 너무 스트레스에요807-17199
763중간입장 스트레스407-16177
762직장내 괴롭힘 법...707-16183
761낙태법 폐지에 대하여 407-1659
760사생활 침해하는 이상한 상사1107-15241
759복지사에게 인권이 있나요?1807-13347
758솔직히 인문학으로 진행하는 프로그램의 유행은 한물 간거 같습니..307-13111

V-Bann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