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나은복지세상 : 한국사회복지사대표커뮤니티포털

메인메뉴

직장 예절 문제

나이 20대 후반에 경력 3년 좀 넘었고, 이번에 새로오신분은 다른일 하다가 경력이 없이 입사하셨는데 나이는 5살정도 차이나거든요
저는 나이가 많든 적든 같이 존대를 해드리는데 나이많은 후임이 말할때 윗사람도 아니고 자꾸 내가할게요 이러는데 저만 예의없어보이나요?? 꼰대인가요 저는..?
 모바일에서 작성되었습니다.
공유하기
작성자
익명
등록일
2021-10-25 15:36
조회수
275

댓글 10

익명

한국은 나이가 벼슬이에요
이해하세요
2021-11-20 14:24

익명

꼰대 아닙니다
2021-11-16 14:33

익명

꼰대는
나는 선임이니까 너에게 편하게 말할 수 있지만 너는 후임이니까 나에게 존대를 해야해
이런 느낌이죠
제 생각에 '내가 할게요'라고 하는 사람이 별로입니다.
그 사람은 시설장님하고 이야기할때도 내가 할게요 이럴라나요?

저는 선임이든 후임이든 나이 상관없이 서로 존중하는게 맞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그래서 어렸을 때 친구들을 제외한 모든 사람들에게 존대를 합니다.
그렇게 살아오다보니 어린아이들을 만날 때도 말을 놓을 수가 없고
오히려 불편하게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래도 저는 이게 다른 사람을 존중하는 방법이라고 생각합니다.
'내가 할게요'는 왠지 그 사람이 나를 무시하는 느낌이 드네요
2021-11-13 11:38

익명

우린 20대에서 50대까지 다양한 연령의 직원들이 근무하는데 국장님부터 직원까지 서로 경어 사용하고 존중해주니 불편한 문제가 생기지 않습니다.
2021-11-01 09:42

익명

네 꼰데같아요 내가할게요 정도로 그러시는 거면...
2021-10-27 09:16

익명

답글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21-10-26 23:08

익명

꼰대 아닙니다.
2021-10-26 12:47

익명

서로 동등한 직원의 관계인데 서로 딱딱한 극존칭이 오히려 불편하지 않으시나요?
일하다보면 조금 더 친분이 생길 수도 있는건데 그럴 때는 오히려 극존칭이 불편해질 수도 있습니다.
2021-10-26 11:32

익명

'내가 할게요.' 라는 말이 정 불편하시면,
그 후배한테 솔직하게 말해보는건 어떨까요?
물론 감정적인것을 빼고, 간혹 불편할 때가 있다, 내가 꼰대인가 싶으면서도
불편한 감정이 있어서 말씀드리고 싶었다. 뭐 이런식으로요.

그 분의 말버릇 일수도있고, 아니면 실제로 선생님 나이가 어려서 그럴수도있으니..
솔직하게 말씀 해 보시는게 좋을것 같아요.

누가 선배든 후배든 그걸 떠나서 불편한건 솔직하게 말 해야 해결될 수 있는거니까요..^^
그런걸로 스트레스 받다가 나중에 그 선생님께 엉뚱한걸로 짜증을 내거나 불합리하게 대하게 될수도
있으니...솔직함이 제일 좋은것 같아요.
2021-10-26 10:53

익명

충분히 불편함을 느낄 순 있습니다.
저도 그랬거든요.

나이어린 팀장이라고 무시하는거 같기도 하고.

근데, 정확하게 직장 예절은 '이래야 한다.' 라는게 없다보니
말 그대로 예절인거죠.

그래서 저는 있는 그대로 내가 느끼는 불편한 감정을 이야기 하고,
저도 상대방을 존중하는 말투를 사용하고,
상대방도 저를 존중하는 말투를 사용하도록 노력하자고 이야기를 했습니다.

내가 직급이 팀장이니 나는 편안하게 말할거야.(나는 선임이니)
너는 하급자이니(후임) 나한테 존대를 써야 해!
는 꼰대로 볼 수 있습니다.
2021-10-25 17:16
익명게시판
번호제목등록일조회수
공지익명게시판 이용안내 4903-0110,444
1696허위실습생 신고 새글112-0274
16951급 시험 볼까요? 취업부터 할까요? 새글12-02101
16941급 시험 볼까요? 말까요? 새글111-29103
1693현재 기초생활보장제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새글911-2889
1692장애아동 관련 센터 새글311-2845
1691노인주간보호센터에서 근무하는데 제대로 쉬지도 못하고 일하는데 ..211-24146
1690성별 갈등 문제...없으신가요?1011-23264
1689한기관에서 7명 채용공고...1411-23451
1688안녕하세요 선배님들 혹시 시간외수당에 대해 여쭤보려합니다.511-23231
1687서울시립영보자애원 아시는 분 계신가요?111-22108
1686이직하고싶은데 자존감이 낮고 그래서ㅜ611-22200
1685팀원이 퇴사함에 따라 바뀐 업무....311-21166
1684교대근무 패턴 문의 3조 2교대 주주야야휴휴211-2197
1683장애인재활상담사 1급 시험 치루고 왔습니다. 211-20128
1682누구때문에 계속 사람이 바뀌고 있어요1011-20241
1681너무 예의바르다라는 지적이 많습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811-19214
1680코로나사태를 어덯게 보시나요?111-1771
1679중도 퇴사에 따른 월급지급 계산 방법이 어떻게 되나요?511-17121
1678시간외근무411-17110
1677성인지 감수성을 키우자..511-16127
1676진급 ㅋㅋ211-16199
1675백신접종 이후,,311-14123
1674계약직 연차 발생 문의411-11142
1673중장년 신입 사복 가능할까요 ... 811-11194
1672장애인 개별 프로그램을 해야되는데.511-09162
1671이건 어디가 이상한건지 물어봐도 될까요?211-06337
1670어쩌라는 것인지..611-05347
1669직원이 업무상 잘못하면 바로 전체공지하는 부서장1211-01371
1668생재로 이직을 했는데 조금 이상합니다211-01339

  • 안경수리전문점 제이테크